NBA/Spurs2009.07.09 02:25
계약이 완료 된 후 며칠이 지났다고 가정하고, 여기 우리의 새로운 선수에 관한 정보가 있다.
아마 헤이슬립을 좀 더 친근하게 보게 될 것이고, 왜 스퍼스가 그를 좋아하게 됐는가를 알게 될 것이다.


성격 - 헤이슬립은 코트 위에서 매우 무뚝뚝한 성격인 것으로 알려져있다. 그는 축하는 물론 chest-thump(잘 아실 듯. 두 명이서 가슴팍 부딪히는 짓꺼리.)도 하질 않는다. 거의 웃는 것 조차 하질 않는다. 그가 무뚝뚝한 이유는 자기의 감정을 조절하기 위해서란다. 결과적으로 스팬인의 팬들과 기자들은 그를 가르켜 "얼음"이라고 한다.

헤이슬립 말로는 코트 밖에선 유머 감각이 뛰어나다고 한다. 그리고 그의 친구들은 이 사실을 알고 있다.

별명 - "slip" haislip의 뒷글자.

문신 - 헤이슬립의 몸엔 여덟 개의 문신이 있다. 두 개는 성성의 인용문 (그는 자기 스스로 매우 "독실"하다고 한다.). 그리고 그의 가족, 그의 마을, 그리고 그의 대학교에 관한 것이다.
( 다 합쳐서다섯 개잖아. 나머진 다 욕? 응?)

운동 능력 - 동전을 백보드 상단에 올려놓을 수 있다는 얘기가 있다. 헤이슬립이 말하기론 아마 자신이 어렸을 때라면 가능했겠지만 지금은 너무 늙었다고 한다. (1980 년생이니 나이가 많긴 많네요.)

돈 - 될 수 있으면 아낄려고 한다고 한다. 그리고 가능한 한 조금 쓸려고 한다고 한다. 이유는 투자가 때론 존망할 때가 있다고.

리더쉽 - (유니카자의 주장이었나요?) 그에게 리더가 되기 위해선 좀 더 열린 자세를 보여주고  좀 더 솔직 해져야 된다고 제안을 하자, 그는 자신이 본보기가 되는 것이 우선이라고 한다. 그리고 자기의 게임은 말 보다 행동이라고...

코트 밖에선 - 그는 영화를 보고 커퓨터를 하고 또 영화를 본다. 그는 정말 영화를 좋아한다. ㅋ

체격 - 그는 자기 스스로 좋은 유전자를 물려받았다고 한다.  he also works hard because his diet is terrible.- 해석 불가. (살이 찌기 쉬운 체질이라서 열심히 운동한다는 건지.-_-;) 맥주는 마시지 않는다. 고기와 생선 중 택한다면? 당연히 고기.

잡다한 것들 - 그는 3점 슛을 던지길 좋아한다. 왜냐면 2 점 슛 보다 더 높은 점수니. -_-;  그가 생각하기엔 NBA의 심판들이 유럽의 심판들 보다 더 판정이 일관적이다. 그가 생각하기엔 코비 브라이언트가 최고의 선수이다. 최소한 그가 스페인에 있을 땐 늘 방콕이었다. 자신의 부모님과 전화를 할 때 가장 많이 웃고 행복했다고 한다.  그는 경기에서 꾸준한 모습을 보여줬다고 생각을 하고 나름 자부심도 가지고 있다. 만약에 은퇴를 하게 된다면, 아이들을 가르치는 코치가 되어서 자신이 배운 모든 것들을 아이들에게 가르치고 싶단다. 농구가 자신의 인생이었다고...


역시 해석이 개떡.

출처는 여기




팝 할배가 좋아할 만한 것들을 여러가지 갖추고 있는 선수입니다.

꽤나 내성적인 것이 아니라 내향적인 성격인 듯 하고, 책임감 있는 성격 같습니다. 뛰는 건 하이라이트만 잠깐 봤는데 맨사 봉수 부럽지 않을 정도의 탄력이네요. 거기다 3점도 쏩니다.ㅋ



- 혹시나 하이라이트 영상은 링크만 겁니다.

여기

본 블로그는 법의 눈치를 봅니다.

'NBA > Spurs' 카테고리의 다른 글

스퍼스 소식 몇 가지.  (8) 2009.07.10
스퍼스의 트레이드는 끝났을까?  (10) 2009.07.09
마커스 헤이슬립을 소개합니다.  (8) 2009.07.09
응?  (0) 2009.07.08
데이비스에게 풀 미드레벨을 제시하지 않은 스퍼스.  (6) 2009.07.08
Random Thoughts on Marcus Haislip  (0) 2009.07.07
Posted by Roomate